필름 시절 포클 이큅 게시판에 올라오는 족족 모두가 침을 흘리던 contax g hologon 16mm f8, 신의 눈동자라는 별칭으로 뭇 필름슈터들의 가슴을 설레이게 했던 렌즈입니다. 마운트 부위를 교체하여 M 바디에서 사용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심도가 워낙 깊어 무한대가 정확히 떨어지는 경우가 의외로 드뭅니다. 초점 교정을 마치고 여러 환경에서 테스트 촬영을 위해 데리고 나왔습니다. 정말 너무 너무 예쁜 렌즈죠 ㅠ 


  주변부의 마젠타 캐스팅 문제가 그래도 좀 줄어들었는데 과거 디테일까지 무너지는 이슈는 센서의 개발로 거의 잡혔다고 봐도 될 정도로 좋아졌네요. M10-D에서 2m에 초점노브를 맞추고 촬영한 사진에서는 화질저화를 거의 느끼기 힘든 수준까지 발전했습니다. (하단은 초점거리가 가까워 포커스가 흐려져있고 원거리 쪽을 보시면 됩니다.) 모두의 로망이었던 홀로곤, 꾹꾹 눌러놓았던 물욕이 꾸물꾸물 올라오는군요!





LEICA M10-D / contax g hologon 16mm f8



-F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갑충 2019.12.16 15:0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컬러캐스트는 어떤가요?

    • goliathus 2019.12.16 16:5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컬러캐스트는 여전합니다, 다만 라이카 센서 특성상 한쪽이 더 많이 나오구요, 코너픽스 쓰면 잡히지 않을까 싶긴해요~ 한번 나중에 올려보겠습니다^^